태그 : 파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여린 숙소 이야기: 우리 이런 곳에 살았어요 (Feat. 튀 아줌마)

돌아가기 전에 치료사 동생과 얼마나 치밀한 준비과정을 거쳤는지는 이미 얘기했고, 가서 만날 사람과 만나면 안될 사람을 정리하면서 깔깔대며 뺀 사람이 바로 튀 아줌마였다. 튀 아줌마는 우리 숙소의 주인이었는데 말하기 시작하면 참 얘깃거리가 끝이 없다.아줌마는 남편이 없다. 아니 있다가 없는지 있는데 없는지 없지만 있는지는 알 길이 없고.. 어쨌든 꽤나 괜...
1